“고객의 심장을 파고들어라” 전북 창업기업 대상 마케팅 특강 열려

2016.03.30 16:00



창조경제혁신센터는 창조경제의 전진기지로서 창업, 중소기업 혁신, 지역특화사업을 지원하는 기관입니다. 전북 창조경제혁신센터는 수천여 년간 제조업의 기본 소재였던 철을 대체할 미래의 쌀인 ‘탄소섬유’를 바탕으로 한 다양한 사업을 지원하고 있는데요, 탄소섬유 분야에서 다년간의 노하우를 쌓아온 효성은 다방면에서 창업 기업들을 지원한 바 있습니다.


창업 기업에 필요한 만큼의 재정적 지원을 하거나 창업 아이디어를 양성하기 등 많은 지원 활동을 해왔는데요, 이번에는 창업 기업을 대상으로 마케팅 노하우를 전수하여 호응을 얻었다고 해요. 특히 수년간의 현장 경험을 토대로 한 강의는 기업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되었다고 해요.



 창업기업이 성공하기 위한 필수 요건 네 가지


효성은 29일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에서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한 전문가 특강을 CES, 마이산현미발효밥 등 45개 업체가 참석한 가운데 실시 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번 특강에 참석한 농업회사법인마이산현미발효밥(위)와 CES(아래)

출처: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강의명은 「매혹 ‘고객의 심장을 파고드는 방법’」(가종현 효성 창조경제지원단 부단장)으로 센터와 혁신기관의 보육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되었습니다. 이날 강의에서는 ‘탄탄한 비즈니스 모델’, ‘훌륭한 제품과 서비스’ 등 창업기업이 성공하기 위한 필수 요건과 ‘호감을 얻는 방법’, ‘신뢰성 확보’, ‘위기 극복’, ‘IT활용’ 등 소비자를 매혹하기 위해서 필요한 방법 등을 소개했습니다.



 각 분야 실무 경험자들의 1:1 컨설팅도 이어져


특강이 끝난 후 마련된 상담창구에서는 해외마케팅, 특허, 금융, 법률, 고용 등 효성의 각 분야 실무경험자들이 직접 1:1 컨설팅을 해주는 자리도 마련됐습니다. 참여 업체들은 1:1 컨설팅을 통해 기업 운영에 필요한 정보를 얻을 수 있었다는 후문입니다.


출처: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


한편, 효성은 전북도내 스타트업 기업의 도약을 위해 경영 전략, 기업 이미지 관리, 마케팅, 조직관리 등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창업기업의 고충을 해소하기 위해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와 공동으로 ‘창업기업의 성장 지원을 위한 JUMP UP 프로그램’을 분기별로 1회씩, 년 4회 운영할 예정입니다.


단순히 재정적 지원만을 하는 것이 아니라, 함께 성장하고 나아갈 수 있는 관계가 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효성은 더욱 다양한 지원을 해나갈 계획인데요, 앞으로 창업기업의 무궁무진한 발전을 기원해주세요.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