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벤져스2’ 개봉 앞두고 촬영장소인 세빛섬 들썩

2015. 3. 13. 15:00

 



지난 4일 영화 ‘어벤져스2: 에이지 오브 울트론’(배급 월트디즈니컴퍼니코리아)의 세 번째 예고편이 공개되면서 국내 촬영지 세빛섬에 대한 관심이 급증하고 있습니다. 


이번에 선보인 예고편에는 캡틴 아메리카(크리스 에반스)가 한강의 세빛섬을 바라보고 있는 모습이 담겨 있어 영화 개봉을 기다리는 한국 팬들을 기대감에 들썩이게 하고 있는데요. 특히 화려하고 신비한 모양의 건물외관 때문에 세빛섬이 ‘어벤져스2’의 악당 울트론을 만들어내는 첨단과학연구소로 쓰이지 않았을까 하는 등 영화 팬들 뿐만 아니라 일반 시민들에게까지 영화 속 세빛섬에 대한 궁금증이 커지고 있습니다.



뉴스형 링크입니다.


세빛섬이 등장한 '어벤저스2' 예고편이 궁금하다면?

[어벤저스2 예고편] 보기 클릭!


(*1분 13초에 총알같이 등장하는 세빛섬을 찾아보세요^^)



세빛섬은 지난 해 10월 전면 개장한 후 평일에는 하루 평균 2,000명, 주말에는 4,000명이 찾는 서울의 명실상부한 관광 명소로 자리잡았습니다. 세빛섬은 가빛섬, 채빛섬, 솔빛섬 등 3개의 섬과 대형 LED 스크린이 설치된 예빛섬으로 이루어져 있어요. 





세빛섬 관계자는 “영화 예고편이 공개된 후 세빛섬을 찾는 시민들의 발길이 늘었다. 특히 밤에 펼쳐지는 화려한 LED조명을 배경으로 사진촬영을 하는 관광객들과 시민들도 많아졌다”며 “영화가 개봉되면 더 많은 발길이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지난해 영화촬영을 위해 한국을 찾은 ‘어벤져스2’는 세빛섬 뿐만 아니라 서울 마포대교, 상암 누리꿈스퀘어, 강남대로, 문래동 철강거리, 탄천 주차장, 의왕 계원예대 앞 도로 등지에서 촬영을 진행해 큰 화제가 됐었죠. 헐리우드 영화 속 한국이 어떤 모습으로 소개될지 기대되는 가운데 벌써부터 개봉을 기다리는 한국 관객들이 많습니다. ‘어벤져스2: 에이지 오브 울트론’은 케빈 파이기가 기획하고 ‘어벤져스1’과 마찬가지로 조스 웨던이 감독을 맡았으며, 2015년 5월 1일 북미 개봉 예정이며 국내는 4월 중 개봉할 예정입니다.




 

한편, 세빛섬 내에 위치한 뷔페레스토랑 채빛퀴진은 3월을 맞아 봄나물을 재료로 한 다양한 특선 메뉴를 선보이는 ‘봄의 향연’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세계적인 블록버스터 속 촬영지도 구경하고, 산뜻한 봄나물로 봄의 기운을 만끽해 보는 것은 어떨까요?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