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 안전 시리즈] 함께 만들어가는 안전한 일터






환경 안전 시리즈



화학물질•화학제품에 대한 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화학물질의 보고•등록 및 위해 우려제품 안전관리제도 등이 2015년 1월부터 도입되었습니다. 신규 화학물질과 연간 1톤 이상의 기존 화학물질을 제조•수입•판매하는 자는 매년 6월 30일까지 양•용도에 관한 현황을 보고해야 합니다.


최초 보고는 2016년 6월 30일까지며 위반 시 3년 이하 징역 또는 5,000만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지는데요. 제조•수입 전에 해당 화학물질을 등록해야 하며 위반 시 제조•수입이 불가능한 것은 물론 판매 중지도 가능하며 5년 이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 벌금에 처해집니다. 





환경 안전 시리즈



지금까지 유독물은 지자체, 취급제한물질과 수입화학물질은 지방환경관서에서 관리했지만 2015년부터는 모든 유해화학물질을 지방환경관서에서 일원화해 관리하게 됩니다. 또 화학물질 취급시설은 설치 전 장외영향평가서를 제출해 검토 단계를 거쳐 취급시설의 안전성이 확보되도록 변경되었습니다.





환경 안전 시리즈



효성은 이러한 사회적 요구에 동참하기 위해 ERP 기반 화학물질관리 시스템을 구축했는데요. 전사 화학물질관리 프로세스를 체계적으로 재정립하고, 이를 IT 기반 시스템으로 구현 및 운영함으로써 국내외 화학물질 규제와 고객 요구사항에 대해 효율적 대응 기반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11월까지 약 10개월에 걸쳐 구축된 효성 화학물질관리 시스템은 모든 화학물질을 ERP 화학물질관리 시스템을 통해 관리하며, 효성은 규제 이행을 위해 화학물질 자재 평가와 구매 발주 통제 프로세스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tip.


환경부는 화학물질의 등록 및 평가 등에 관한 법률(화평법)과 화학물질관리법(화관법)의 법령해설서, 화평법 4종의 안내서를 환경부 누리집(www.me.go.kr)에 공개했습니다. 이 자료는 화학법령 관련 업무 종사자들이 법령 시행에 따른 의무를 수행하는 데 있어 혼란이 없도록 하기 위해 만든 참고 자료입니다.


또한 민관합동 화학안전산업계지원단에서는 화평법, 화관법 이행에 앞서 산업계의 화학안전 대응력을 제고하기 위해 온라인 도움센터(www.chemnavi.or.kr)를 개설했습니다. 도움센터는 화평법과 화관법 개요, 자료실, 온라인 상담실 등 법에 대한 궁금증 해소의 장과 지원 사업 등 이행력 제고의 장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이윤정(홍보3팀 대리) 도움말 전략본부 그린경영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