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전주 초포 초등학교에 '효성 꿈나무 작은 도서관' 건립

2013. 9. 11. 14:59




효성은 10일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에 위치한 초포초등학교에서 방윤혁 효성 전주 탄소섬유 공장장, 김승환 전라북도 교육감, 이돈주 (사)전국지역아동센터협회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효성 꿈나무 작은 도서관’ 건립 행사를 갖고, 어린이들과 지역주민들을 위한 도서관을 선물했습니다. 



독서 소외 지역인 농촌지역 아이들을 위해 6,500여 권의 서적 갖춘 도서관 선사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에 위치한 초포초등학교의 ‘효성 꿈나무 작은 도서관’ 에서 효성 전주공장 임직원들이 학생들과 함께 책을 읽고 있다>



효성은 총 1억여원의 예산을 지원, 전국지역아동센터협회의 도움을 받아 전주 초포초등학교에 있던 낡은 도서관을 아이들이 꿈을 키울 수 있는 희망의 공간으로 새롭게 단장했습니다. 또한 1,000여권의 책을 새롭게 기증해 초포초등학교가 보유한 책과 합쳐 총 6,500여권의 서적을 갖춘 도서관으로 확대∙ 운영하도록 했습니다. 



전주탄소섬유공장 직원들도 도서관 건립에 참여, 인테리어와 내부 단장 지원



올해 5월부터 고성능 탄소섬유를 양산하며 본격 가동에 들어간 효성의 전주 탄소섬유 공장 직원들도 이번 도서관 건립 지원에 적극 나섰습니다. ‘꿈의 소재’로 불리우는 탄소섬유를 생산 중인 효성 직원들은 아이들의 ‘꿈’을 위한 도서관 건립에 인테리어 및 내부 단장을 도움으로써 지역사회에서의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독서다이어리’를 제공해 책읽는 습관 함양, ‘독후감 대회’ 개최로 책읽는 동기 부여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에 위치한 초포초등학교의 ‘효성 꿈나무 작은 도서관’ 에서 효성 전주공장 임직원들이 학생들과 함께 책을 읽고 있다>

 


효성의 예산지원을 받은 전국지역아동센터협회는 전주 인근 65개 아동센터와 연계, 전북지역 1,500여 명의 어린이들에게 ‘독서다이어리’를 제공할 계획입니다. 이를 통해 책 읽는 습관을 키워주고 작문 실력도 향상할 수 있는 계기를 만들어줄 방침입니다. 또한 독후감 대회를 분기별로 개최함으로써 독서의 동기도 부여할 계획입니다.


이 밖에 어린이 책 박물관 견학 등 문화체험 행사도 지원해, 정서 발달에 도움을 줄 예정입니다.



학교폭력 예방교육, 지역사회 과학교실 개최 등 교육 관련 사회공헌 확대



조석래 회장은 평소 “인재양성은 기업의 사회적책임으로 적극적이고 과감히 실시해야 합니다. 국가적으로 볼 때 기업은 ‘평생교육기관’의 역할을 해야 합니다”라고 교육의 중요성을 강조해 왔습니다. 


효성은 이 같은 경영 철학에 따라 이번 도서관 건립뿐만 아니라 경상남도 지역 50여개 초등학교 학생 5000여 명에게 학교폭력 예방교육을 실시하고 있으며, 주니어공학교실을 개최하는 등  교육과 관련된 사회공헌을 확대하고 있습니다. 



뉴스형 링크입니다.



효성 의료봉사단 '미소원정대' 베트남 주민들의 '미소' 찾아드립니다 보러가기

효성 인턴사원, 장애아동과 갯벌 체험 




  1. 작성자 대표 이미지
    동현엄마
    2013.09.12 18:30
    아이들에게 책(꿈)을 전달해 주는 것
    그리고 책을 읽어 주는 것
    그리고 책을 볼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주는 것
    이 모든것이
    값진 봉사(사회공헌)라고 생각이 됩니다~

    감사합니다

    -전주에 사는 동현 엄마 드림
    • 작성자 대표 이미지
      2013.09.16 10:59 신고
      안녕하세요, 효성에서는 앞으로도 기업의 사회 환원 활동을 지속적으로 넓혀갈 예정입니다. 응원 부탁드릴께요. 감사합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