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조현준 사장, 동유럽 · 인도네시아 등 스판덱스 신시장 개척

말하다/효성 뉴스 2013.04.08 12:00

효성 조현준 사장 동유럽 인도넷아 등 스판덱스 신시장 개척

 

 

조현준 효성 섬유PG(퍼포먼스 그룹) 사장이 스판덱스 원사 브랜드 ‘크레오라(creora®)'의 글로벌 마케팅 강화에 본격 나섰습니다.

 

 

효성 조현준 아넥스 전시회에 참여한 크레오라

<지난 해 서울에서 열린 세계 최대 부직포 전시회인 ANEX 전시회에 참가한 효성 크레오라>

 

8일부터 독일과 폴란드 100여 개 고객을 대상으로 고객 세미나를 개최하고, 18일부터 성장 가능성이 높은 인도네시아 시장 공략을 위해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인도 인터텍스’ 전시회와 23일부터  미국 기저귀 시장 공략을 위해 IDEA2013 (International Engineered Fabrics Conference & Expo)를 참여하는 등 신규 시장 개척에 박차를 가하고 있습니다. 현재 효성 스판덱스 ‘크레오라’는 전세계인이 착용하는 T-셔츠, 란제리, 스포츠웨어 등 의류에서 3벌 중 1벌이 사용될 정도로 널리 사용되고 있습니다.


섬유PG장인 조현준 사장은 "효성이 세계 1위의 점유율을 차지하는 스판덱스 시장에서 지속적 영향력을 확대하기 위해 기존 중국, 아시아, 서유럽 시장뿐만 아니라 신규 시장 개척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는데요. 또한 "섬유 부문 성장을 이끄는 핵심 사업으로 전세계 시장 지배력을  높이기 위해서는 새로운 고객의 니즈에 맞춘 제품 개발에 나서고 다이아퍼(기저귀) 등 성장세가 높은 시장에 더욱 적극적으로 대처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씀하셨습니다.

 

 

 

동유럽 시장 개척 위해 독일 · 폴란드 고객 세미나 개최

 

 

효성 조현준 사장 크레오라 워크숍

 <서울에서 열린 크레오라 워크숍에서 효성이 고객사에 효성으로 만든 신규 트렌드의 원단을 선보이고 있다>

 

 

이를 위해 효성 스판덱스 사업부는 4월 8일부터 3일간 독일과 폴란드 고객을 대상으로 세미나를 개최하며 제품 마케팅에 나섭니다. 작년 아시아 국가를 대상으로 실시한 고객 세미나를 유럽으로 확대하는 것이죠.

 

독일과 폴란드의 약 100여 개 고객을 초청해, 효성이 만든 다양한 제품과 최근의 글로벌 트랜드를 소개할 예정입니다. 단순히 제품 홍보에서 벗어나 시장을 선도하는 글로벌 업체임을 부각해 터키 · 이태리 · 프랑스 등 서유럽 중심의 유럽 시장을 전 유럽으로 확대한다는 전략입니다.

 

 

효성 조현준 크레오라 제품 이미지

 

 

독일과 폴란드 세미나에 이어 유럽의 대형 브랜드인 TriumphTchibo 등과 미팅도 갖게 될 예정입니다. 이들 대형업체들의 니즈를 파악해 유럽 시장에서의 판매 확대를 꾀한다는 것이며, 이는 기존 거래선과의 유대를 강화하며, 독일과 함께 폴란드 등 동구의 신규 거래선을 동시에 공략한다는 전략입니다.

 

 

시장 잠재력이 큰 인도네시아 시장 · 미국 기저귀 시장도 공략


 

효성의 스판덱스 사업부는 해외 전시회에도 적극 참여할 예정입니다. 수출 기지 및 내수시장의 잠재력이 큰 인도네시아 시장 확대를 위해 4월 18일부터 3일간 열리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개최되는 ‘인도 인터텍스’ 전시회에 최초로 참가합니다. 동남아시아 시장개척의 일환으로 참가하는 이번 전시회에는 600여 개의 업체들이 참가하는 대형 전시회로 국내 업체 최대규모로 참여하게 됩니다.

 

 

효성 조현준 크레오라 제품 이미지

 

 

또한 스판덱스 원사가 많이 사용되는 연간 2천 억 원 규모의 기저귀 시장을 적극 공략하기 위해 미국 마이애미에서 4월 23일~25일에 열리는 IDEA(Nonwoven) 전시회에도 참가합니다. 이번 전시회는 3년마다 미국(IDEA), 스위스(INDEX), 아시아 지역 국가(ANEX)를 순회하며 열리는 세계 최대의 부직포 전시회로 P&G, 킴벌리 클라크 등을 비롯한 주요 위생업체 약 450개가 참가하게 됩니다. 효성은 전 세계 메이저 고객의 니즈에 부합하기 위해 글로벌 영업 시스템 구축, 기술 지원, 연구 개발(R&D), 제품 최적화를 위한 상품 개발 등에 주력하고 있으며, 다이아퍼 시장 공략을 위한 글로벌 조직을 2월 초에 구축해 운영하고 있다.

 

 

기존 고객사와의 유대 강화 위해 파리 전시회 및 고객사 설명회 지속

 

 

아울러, 7월 파리에서는 스판덱스 사업부가 매년 최대 규모로 참가하는 세계 최대 란제리 전시회인 인터필리에르에 올 해도 참가할 예정입니다. 작년 크레오라 20주년 행사에 이어 올 해에도 신규 제품 런칭 및 고객사 설명회 등을 통해 크레오라 제품의 기술력은 물론 브랜드를 지속적으로 프로모션할 예정입니다.

 

 

효성 조현준 사장 인터필리에르 전시회 효성 크레오라 20주년

<2012년 파리에서 열린 인터필리에르 전시회에서 효성 크레오라가 20주년 기념식을 열었다>

 

 

스판덱스는 ‘섬유의 반도체’라고 불리는 고부가 기능성 섬유입니다. 효성은 세계에서 네 번째이자 국내 기업으로는 처음으로 독자 개발했으며, 내열성 및 친환경 콘셉트의 차별화된 기능을 내세워 세계 시장에서 30%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습니다. 스판덱스를 비롯해 나일론 · 폴리에스터원사 · 직물 및 염색 등 섬유PG를 이끌고 있는 조현준 사장은 조석래 회장의 장남으로 중국, 베트남과 터키, 브라질 등에 생산 공장을 지어 글로벌 생산 체제를 갖추며 효성의 스판덱스 부문을 세계 1위로 이끌었습니다.     

 

효성의 스판덱스 행보는 정말 빠르고 넓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세 사람 중 한 사람은 효성의 스판덱스가 들어간 옷을 입고 있는 셈이니 정말 대단한 것이죠. 모두가 효성의 크레오라 스판덱스를 입는 날까지 효성과 크레오라는 열심히 뛰겠습니다. ^^


 

 

 

효성이 세계 1위를 차지하고 있는 품목들! 효성 사업의 거짓말 같은 이야기 보러가기~

효성의 스판덱스는 어디에 사용 되고 있을까? 란제리에 숨은 기술 보러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효성blog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디자이노 2013.04.08 22: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패션과 학생인데요~ 속옷디자인에 관심이 많아
    스판덱스 관련 자료를 찾던 중 발견하게 되었습니다
    4월에 스판덱스 해외 전시회 많다고 하셨자나요....
    나중에 블로그에 전시회 내용도 올려주시나요? 궁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