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용섬유

'재활용섬유'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5건)

[효성인 탐구생활] 친환경 원사 ‘리젠’으로 지속 가능 경영의 중심에 서다

효성티앤씨 나이론폴리에스터원사PU 생산2팀(왼쪽부터) 김형진 사원, 송혜환 조장, 강승환 대리, 김이철 반장,원병희 팀장, 김대영 사원, 박인환 대리, 심재기 주임 버려지는 폐자원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페트병을 섬유 원사로 재탄생시키는 효성티앤씨 나이론폴리에스터원사PU 생산2팀이 그 주인공입니다. 철저한 품질 관리로 지속 가능 경영을 실현하는 이들을 만났습니다. 폐자원 페트병의 위대한 반전 세계 곳곳에서 지구의 위기가 감지됨에 따라 산업 전반에 걸쳐 친환경 경영이 강조되고 있습니다. 효성그룹 또한 이러한 흐름에 발맞춰 친환경 제품 개발에 힘을 쏟고 있는데요. 효성티앤씨의 친환경 폴리에스터 원사 ‘리젠’이 대표적이죠. 최근 ‘안티 플라스틱’이 사회적 이슈로 떠오르면서 리젠의 가치가 ..

[테마 포커스] 환경과 미래를 생각하는 효성의 친환경 대표 기술

최근 이상기후 현상과 생태계 파괴로 인한 피해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습니다. 환경오염으로 인한 기후변화는 인류를 위협하는 시급한 과제가 되었는데요. 효성그룹은 보다 많은 사람들이 깨끗한 환경을 누리도록 그린 경영을 실천하며 다양한 친환경 기술을 개발해왔습니다. 효성이 들려주는 친환경 이야기를 한번 들어볼까요? 에너지 효율 최적화하는 지능형 전력망 스마트그리드 스마트그리드는 전력 기술에 IT를 접목해서 전력 공급자와 소비자가 양방향으로 실시간 정보를 교환함으로써 에너지 효율을 최적화합니다. 효성중공업은 2010년 국내 최초로 한국전력공사 신제주 변전소와 한라 변전소에 스마트그리드 제품인 50MVA 스태콤(STATCOM, 정지형 무효 전력 보상 장치) 2기를 공급한 바 있죠. 스태콤은 전기의 송•배전 ..

‘다시 기적을 꿈꾸는’ 플라스틱 (feat. 당신, 효성 그리고 플리츠마마)

요즘 카페에서 커피를 주문할 때면 꼭 점원이 테이크아웃인지 아닌지를 묻습니다. 테이크아웃 할인이 없어, 예전에는 이런 질문을 하지 않았던 곳에서도 말이죠. 바로 매장 내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에 대한 규제 때문입니다. 지난 8월부터 매장 내 일회용 플라스틱 컵 사용이 전면 금지되면서, 테이크아웃 고객에게만 플라스틱 컵을 제공할 수 있게 되었습니다. 그리고 매장 내에서는 반드시 머그잔이나 유리 컵 등 다회용 컵을 사용해야만 하죠. 이러한 규제는 커피전문점을 이용하는 고객과 매장 모두를 불편하게 만들었습니다. 고객은 매장에서 음료를 마시다가 남으면 일회용 플라스틱 컵에 옮겨 달라는 요청을 해야 하고, 매장은 이러한 요청을 처리해줘야 하죠. ‘잠깐 앉았다 갈 건데 그냥 일회용 컵에 달라’고 고객이 요구하면 ..

‘페트병으로 만든 에코백으로 환경 지키기’ 효성티앤씨, 국내 스타트업 ‘플리츠마마’와 협업

최근 미세플라스틱으로 인한 환경오염이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습니다. 그로 인해 일회용품 줄이기 등 플라스틱 사용량을 줄이기 위한 캠페인도 활발하게 이뤄지고 있습니다. 특히 페트병을 재활용하기 위한 다양한 시도들이 주목 받고 있는데요. 효성티앤씨도 국내 스타트업 ‘플리츠마마’와 손을 잡고 페트병으로 만든 친환경 가방을 선보였어요. 효성티앤씨는 2008년 페트병을 활용한 리사이클 폴리에스터 원사 ‘리젠’을 개발했습니다. 석유를 원료로 해서 생산되는 기존 폴리에스터 섬유와 달리 리젠은 페트병을 수거한 뒤 작게 조각 내고 칩으로 만든 뒤 실로 추출하는 방식이에요. 100% 페트병을 재활용해 만들기 때문에 플라스틱 매립양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답니다. 페트병의 화려한 변신! 생수병 16개가 1개의 가방으로! 국내..

[소재 이야기] 버려진 페트병이 섬유가 된다? 환경을 지키는 재활용 섬유

옛날 어느 바다 깊은 곳에 인어공주가 살고 있었어요. 한 번도 바다 위를 구경해 보지 못한 인어공주는 자신의 15번째 생일에 물 밖을 구경해도 좋다는 허락을 받고 바다 위 구경을 나서죠. 하지만 구경을 나서는 기쁨도 잠시, 인어공주는 커다란 장애물에 부딪히게 되는데요, 바로 수면 위를 뒤덮은 수 많은 쓰레기들! 결국 인어공주는 물 밖을 구경하지도 못한 채 그 자리에서 물거품이 되고 맙니다. 21세기의 인어공주 이야기는 이렇게 마무리되지 않을까 하는데요, 환경오염 문제가 가속화되면서 각국에서는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산업 규제의 강도를 높이고, 다방면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재활용 섬유는 이러한 과정에서 개발되기 시작되었는데요, 버려진 어망을 활용하거나 원사의 폐기물 혹은 페트병을 활용하여 만들기도 ..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