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독경제

'구독경제'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2건)

구매잼 말고 구독잼, 정기 구독 서비스

매주, 또는 매달 신경 쓸 일이 줄어듭니다. 한 번 고른 제품을 쉽게 바꾸지 않는 스타일이라면 매번 같은 제품을 구매하기 위해 마트에 가지 않아도 됩니다. 택배가 도착할 때마다 선물 받는 기분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세 가지 이유만으로도 정기 구독 서비스(Subscription commerce)는 여러분의 선택을 받기에 충분합니다. 여러분의 구독을 기다리는 다양한 정기 구독 서비스를 알려드립니다. - 건강을 위하는 가장 쉬운 방법, ‘필리(pilly)’ 출처: 필리 약사와 상담하듯 15~20개 정도의 간단한 설문에 답을 하면, 필리는 나에게 맞는 영양제를 추천해줍니다. 물론 필요한 약을 직접 선택하고 구매할 수도 있어요. 추천해준 영양제를 장바구니에 담고 구독 신청을 하면, 약이 옵니다. 잘 섭취하고 ..

맥주를 넷플릭스처럼 마실 수 있을까? 구독 경제, 고객을 생각하다

퇴근하고 집에 돌아와 보니 수제 맥주와 안주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일정액을 낸 구독자에게 ‘벨루가 브루어리’에서 제공하는 구독 서비스죠. 구독자에게는 매달 두 번씩 수제 맥주와 안주를 선별해 보내줍니다. 이처럼 수제 맥주부터 커피, 꽃, 면도기, 살균 세탁, 다림질한 셔츠 등을 정기 배송해주는 구독 경제가 늘어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자동차도 구독 경제의 플랫폼에 올랐는데요. 포르쉐 패스포트, 액세스 바이 BMW, 케어 바이 볼보 등 미국 시장에서는 구독 차량 서비스가 활발합니다. 국내에서도 미니, 현대차, 도요타가 구독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 구독 경제는 공유 경제가 진화한 방식 물건값을 지불해 구매하는 것을 소유 경제, 물건과 서비스를 다른 사람과 나눠 쓰는 것을 공유 경제라고 합니다. 구독 경제..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