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쟁력

'경쟁력'소식이 들어있는 이야기 (3건)

조현준 회장 “기술경쟁력이 효성의 성공DNA”

효성은 최근 생산기술력 향상을 위한 전담조직인 ‘생산기술센터’ 설립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생산기술센터는 올해 6월을 목표로 설립 추진 중이며, 생산기술 관련 설비 검토는 물론, 시뮬레이션 및 설계•조건변경에 따른 방안 마련 등의 역할을 담당할 예정입니다. 생산기술센터의 설립 목적은 연구조직인 효성기술원과 생산조직인 공장을 연계해 전사의 기술경쟁력을 강화하고 핵심기술요소에 대한 전문인력을 육성하기 위함입니다. 이처럼 기술을 중시하는 효성의 경영 원칙은 스판덱스와 타이어코드 등 세계 1위 제품들을 비롯해 수많은 일류 제품을 탄생시켰는데요. 냉온수 공급용 파이프의 소재인 PP(폴리프로필렌)과 시트벨트용 폴리에스터 원사, 에어백 직물 등이 효성의 세계 1등 제품이죠. 이런 기술경영 원칙은 효성의 R&D 역..

효성, ‘2014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

효성이 31일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4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식에서 김승한 인테리어PU장(상무)과 감사팀 조재준 상무를 올해의 효성인으로 선정, 1억원의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습니다. 올해의 효성인으로 선정된 김승한 상무는 지난 2009년 인테리어PU장으로 부임한 후, 저가 대체제와 경쟁이 심화된 카매트 사업에서 고객 니즈별로 세분화한 신제품을 개발하여 국내외 고객에 판매를 확대했습니다. 이와 함께 신축 대형 빌딩에 카페트 공급을 확대함으로써 카페트 부문의 마켓 쉐어 1위를 공고히 하는 등 사업부를 큰 폭으로 성장시킨 공로를 인정 받았습니다. 감사팀 조재준 상무는 회사의 핵심가치인 효성웨이(Hyosung Way)를 기반으로 이익 극대화를 위해 선제적으로 조직의 업무 프로세스를 진단하고 개선..

효성, 제주대와 산학협력으로 미래 전력 신기술 전문인력 양성

효성은 지난 6월 20일 제주대학교에 미래 전력 신기술 분야의 핵심 설비인 1MVA 스태콤(STATCOM)을 기증했습니다. 이번 기증으로 효성은 제주대학교와 긴밀한 산학협력으로 미래 전력 신기술인 스태콤 및 신재생에너지 분야의 전문 인력 양성 및 관련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게 됐습니다. 스태콤은 송전 시 전력을 일정하게 함으로써 전력품질을 안정화하는 설비로, 초고압직류송전시스템(HVDC)과 더불어 미래 전력 신기술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특히, 풍력이나 태양광 등 기상 상황에 따라 발전량이 급변하는 신재생에너지 분야에서 필수적인 기술입니다. 이번에 기증한 1MVA 스태콤은 효성이 지난 2009년 말부터 지난해 7월 말까지 진행한 ‘제주 스마트그리드 실증사업’의 일환으로 개발한 것으로, 행원풍력단지에 적용..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