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흥기업㈜, 국토교통부 상호협력평가에서 최우수 기업 선정

 

- 적극적인 상생 협력 통해 전년대비 2단계 등급 상승 

 

진흥기업㈜이 국토교통부에서 실시한 ‘2022년도 건설사업자 간 상호협력평가’에서 최우수 건설 업체로 선정되었습니다.

 

올해 진흥기업은 ‘95점 이상’에 선정되어 지난해보다 2단계 높은 등급을 받아 최초로 ‘최우수 등급’을 달성했습니다. 진흥기업은 협력업체와의 상생∙협력을 위해 하도급계약 금액의 적정성 심사를 강화하고, 시의적절한 자금 집행 등을 적용한 부분이 긍정적인 평가를 받았죠.

 

또한, 최근 중대재해처벌법 확대∙시행에 따라 추락 사고 예방 관련 안전 강화 조치 등의 안전 평가 항목에서도 높은 가점을 받았습니다. 올해 최우수 등급을 받은 대기업 건설사는 총 13곳으로, 추후 공공 공사 입찰 등에서 가점 혜택 및 건설산업기본법상 벌점 감경 등 우대 혜택이 주어집니다.

 

진흥기업 관계자는 “앞으로도 협력업체와 상생을 추구하며 최상의 품질과 최고의 안전으로 고객감동을 실천해 나가는 건설사로 성장해 나가겠다” 라고 포부를 밝혔습니다.

 

건설사업자간 상호협력평가는 국토교통부가 종합∙전문건설 업체들의 상호 협력과 발전을 조성하기 위해 도입했습니다. 매년 대기업과 중소기업으로 구분해 협력업체와의 공동 도급 및 하도급 실적과 협력업체 육성, 신인도 분야 등을 평가해 점수를 부여합니다.

 

한편, 진흥기업은 작년 턴어라운드에 성공하며 안정적인 재무 상태를 유지하고 있습니다. 올해 주택도시보증공사(HUG)의 신용등급은 한 단계 상승한 A+등급이며, 건설공제조합의 신용등급도 A등급으로 상향됐죠. 또한 지난 5월, 품질에 대한 기술력과 안전 관리 역량을 인정받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거부문 우수시공 업체로 선정된 바 있습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