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탄섬과 설치미술의 콜라보, <국제탄소페스티벌>

2015.10.07 16:00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과학기술은 삶을 편리하게 하고, 예술은 삶을 풍성하게 하죠. 이 둘이 만나면 어떤 예술 세계가 펼쳐질까요? 

6일부터 8일까지 전라북도 전주시 전북도청에서는 ‘제10회 국제탄소페스티벌’이 열리고 있는데요, 효성이 국내기업 최초로 개발한 탄소섬유 브랜드, 탄섬(TANSOME®)이 과학예술과 만나 설치미술로 재탄생했습니다.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나의 행성, 나의 우주(My Planet, My Universe)’라는 이름으로 진행되는 이번 전시가 방문객의 눈길을 끄는 이유는 강하고 강하고 녹슬지 않는 탄소섬유의 다양한 특성과 기능을 예술적인 아름다움으로 표현했기 때문이에요. 탄소섬유를 그냥 뛰어난 산업용 소재로만 보던 사람들에게 아름다운 예술 작품의 소재로도 활용할 수 있는 무한한 가능성을 보여줬으니까요.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김성희 중원대 교수가 제작한 이번 작품은 생텍쥐페리의 <어린왕자>에서 모티브를 얻었다고 해요. 행성에 대한 관심과 우주에 대한 상상을 예술로 표현한 것입니다.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김성희 교수는 이전에도 탄소섬유를 작품에 접목하는 등 과학과 예술의 융합 작업을 진행한 적이 있는데요, 이번 작품 전시를 준비하는 동안 첨단소재인 탄소섬유로 이제까지 한 번도 경험해보지 못한 우주여행을 간접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라는 마음을 내비치기도 했습니다.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효성,효성그룹,효성블로그,효성뉴스,탄소섬유,탄섬,국제탄소페스티벌,전북창조경제,설치미술,김성희,과학예술가


효성은 지난 2013년부터 전부 전주에 연산 2,000톤 규모의 탄소섬유 공장을 건립해서 탄소섬유 시장 진입을 본격화하고 있어요. 지난해 11월부터는 전북창조경제혁신센터를 개소하고 전주 탄소클러스터 구축에 앞장서고 있고요. 또 11월에는 전주공장 부지 내에 탄소특화 창업보육센터의 건립을 완료하고 20여 개 탄소 관련 강소기업 육성 및 1,000여 명의 청년사업가 창업 지원에도 나설 계획입니다. 


이런 탄소 소재 산업 활성화의 일환으로 진행한 이번 전시로 많은 사람들이 탄소 소재에 관심을 지는 기회가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저희는 앞으로도 다양한 산업분야뿐 아니라 예술과의 만남을 통해서도 새로운 가치가 만들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