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마포구 이웃들을 위한 한가위 쌀 나눔

2013. 9. 17. 16:35




효성은 지난 16일 오후, 한가위를 앞두고 마포구 독거노인 및 저소득 가정을 지원하기 위한 ‘사랑의 쌀’ 500포대를 마포구청에 전달했습니다. 



마포구 이웃들이 풍성한 한가위 보내는데 보탬이 되고자 ‘사랑의 쌀’ 전달



이번 사랑의 쌀 나눔은 마포 관내에 있는 어려운 이웃들이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는데 조금이나마 보탬을 주고자 마련 되었는데요. 

조현준 전략본부장(사장)은 “임직원들의 정성으로 모인 기금으로 우리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라고 이야기 했습니다.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매칭 그랜트 제도’로 쌀 마련



<효성 나눔 봉사단이 사랑의 쌀 전달을 위해서 쌀을 나르고 있다>



효성은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일정금액을 기부하면, 기업에서도 동일한 금액을 1:1로 매칭(matching)시켜 기부하는 ‘매칭 그랜트(matching grant) 제도’로 20kg 쌀 500포대를 마련했습니다.   

‘매칭 그랜트’로 모인 기금은 ‘사랑의 쌀’을 비롯해 ‘사랑의 김장김치’, ‘연탄 나눔’ 등의 다양한 활동에 쓰이고 있습니다. 

 

효성은 2006년부터 본사가 위치한 마포구의 저소득층을 위해 지속적으로 ‘사랑의 쌀’을 지원하고 있습니다. 마포구청은 이 쌀을 각 동사무소와 마포행복나눔푸드마켓을 통해 독거노인,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 500세대에게 전달합니다.



생계비∙의료비 등의 생활지원금 전달 등 마포구 이웃들을 위해 지속적 노력



한편, 효성은 지난 6월 ‘마포구 취약계층을 위한 나눔 지원식’을 열고 생계비, 의료비 등 긴급한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쓰일 생활지원금을 전달하는 등 본사가 위치한 지역사회인 마포구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뉴스형 링크입니다.



효성, 마포구 복지취약계층 지원 나선다 



화면 상단으로 올라가는 버튼 아이콘